오늘의 칭찬 한마디

11월 24일 0 / 300자
등록하기

최대 300자까지 작성할 수 있습니다. 초과된 글자수는 자동으로 삭제됩니다.

현재까지 작성된 칭찬 한마디 5,057

오늘의 칭찬한마디 게시판
글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공지
소중한 칭찬 한마디!
나의 소중한 꿈을 위해 하루하루 열심히 사는 회원님들의 "스스로"를 칭찬하는 곳입니다
오늘 하루도 가슴 뛰는 삶을 사시길 바랍니다:D
소리드림 2016.08.10
5056
21일째, 오늘은 국내어학연수 1과정을 모두 끝냈다. 그리고 이때까지 배웠던 내용들을 모두 다 받아쓰기 하면서 복습했다. 나는 잘하고 있다. 앞으로도 계속 이렇게 꾸준히 하자. 잘했다. 역시 김민기, 넌 최고다!
김민기 2017.11.23
5055
학습 105일째. 오늘 문장노트 복습하면서 액팅과 시냅스 제대로 했다!^^
문은석 2017.11.23
5054
내일 나의 컨디션을 위해 칼퇴를 했다. 또 집 오는 길에 큰 유혹도 잘 뿌리쳤다. 오늘 하루도 역시나 기분 좋게 보낸 나, 아주 칭찬해~'3^
강현지 2017.11.23
5053
친한 형과 좋은 시간을 갖고 얘기를 하며 서로의 아이디어와 미래를 공유하였다 ~ 이걸로 통해 오늘 하루 나는 한 계단 성장한 것 같다 크크크크킄크크크킄 밥도 꿀맛
최재영 2017.11.23
5052
20일째, 오늘도 2개 들었다. 잘했다. 내일이면 책 1권이 끝난다. 잘했다!! 오늘도 운동하자. 앞으로 거르지 말자. 역시 김민기, 넌 최고다!
김민기 2017.11.22
5051
학습 104일째. 인생은 마라톤 무리하지말고 밸런스를 맞추자. 너무 피곤하면 가끔 낮잠도 자 줘야지^^
문은석 2017.11.22
5050
예전보다 남 눈치를 별로 안보는 것 같다. 앞으로도 모든 일의 중심에 나를 두자. 오늘 하루도 기분 좋게 보낸 나, 아주 칭찬해~'3^
강현지 2017.11.22
5049
저녁약속이 있어 저녁을 먹고 집에와서 피곤했지만 내가 할 것 들을 다 하고 잤다
최재영 2017.11.22
5048
오늘 하루도 기분 좋게 잘 보냈다. 감사한 사람이 참 많은 하루다. 요즘 더 느끼는 건 따뜻한 말 한마디가 엄청난 작용을 한다는 것! 나도 내 주변사람에게 그런 작용을 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 오늘 하루도 별 탈없이 잘 보낸 나, 아주 칭찬해~'3^
강현지 2017.11.22
5047
19일째 오늘도 여전히 2개를 들었다. ㅎㅎ잘했다! 역시 김민기, 넌 최고다!
김민기 2017.11.21
5046
학습1일째, 이제 시작이다. 저번에도 시도했으나 실패 ㅠㅜ 이번 재도전에서는 반드시 성공하자
조가람 2017.11.21
5045
아침에 추워서 리듬패턴을 안보려고 했지만 내가 배운 표현중에 재밌는게 있어서 리듬패턴노트를 꺼내 보았다.
최재영 2017.11.21
5044
학습 103일째. 새벽 4시에 알람 듣고 바로 일어났다!
문은석 2017.11.21
5043
18일째, 난 잘하고 있다. 리듬패턴 열심히 복습하자. 역시 김민기, 넌 최고다!
김민기 2017.11.20
<  1  2  3  4  5  6  7  8  9  10  >